아들 자랑

5ch VIP 개그 2009/08/09 03:04
어린 시절부터 죽마고우였던 네 남자들이 30년만에 모여, 술집에서 수다를 떨다 결국
아들자랑 이야기를 시작했다.

「내 아들은 대기업에 취업해서, 지금은 그 회사 사장이 됐지뭐야. 통도 커서, 친구 녀석한테
   벤츠를 선물로 사줬다나? 하하」
 
「캬, 고 놈 멋지구만. 그렇지만 내 아들도 만만치 않아. 파일럿이 됐는데, 지금은 출세해서
   회사 지분 대부분이 자기 소유야. 그래서 얼마 전에는 친구 놈한테 자가용 제트기를 선물
   해줬다더구만. 정말 통 크지?」
 
「그럼 나도 아들 자랑 좀 할까? 최고의 명문대학을 졸업해서 엔지니어가 됐는데, 곧바로
   사업을 시작해서 지금은 억만장자야. 자네 아들들처럼 통도 커서 지난 번에는 친구생일에
   무려 800평짜리 별장을 선물해줬다지 뭔가」
 
이렇게 서로 축복과 자랑을 나누던 사이, 화장실에 잠시 다녀온 마지막 한 명이 돌아왔다.

「갑자기 분위기가 왜 이리 좋아? 무슨 이야기들을 했어?」
「모두들 아들 자랑 이야기 했지. 네 아들은 무슨 일을 해?」
「아, 실은 우리 아들은 게이바에서 스트립 댄서로 생활하고 있어」
「뭐? 남자가 망측하게 스트립댄서가 뭔가. 실망인걸」
「그렇지도 않아, 지난 달 생일에는 3명의 남자친구한테 벤츠에 자가용 제트기, 800평
   별장을 선물로 받아오더라구」
 

트랙백 주소 :: http://newkoman.mireene.com/tt/trackback/2695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세이렌 2009/08/09 03: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들 간수는 잘합시다[먼산

  2. 아스나리카 2009/08/09 03: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런.....

  3. d 2009/08/09 03: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트립댄서 할만한데요?

  4. .... 2009/08/09 03: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아들을 두었네요 ... ..

  5. 김득구 2009/08/09 06: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웃음과 개그가 넘치는 사랑의 블로그-★

  6. 멋있다 2009/08/09 09: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친구들은 이제 자식대까지 이어지는 우정(?)을 기뻐할때군요

  7. vaginismus 2009/08/09 10: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모에겐 아무것도 안주고 친구에게 잘해주는게 자랑인가?

  8. 꿈은사도 2009/08/09 11: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겹사돈인가!

  9. 도라 2009/08/09 11: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오늘 진짜 빵터지네요.

  10. gee 2009/08/09 19: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도 봤던거 같은 느낌이...

  11. 엠피 2009/08/09 19: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걐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2. ㄹㅇ 2009/08/09 20: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거 예전에 봤던건데

  13. 무장공비 2009/08/10 11: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앜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ANG?

  14. 꿀꿀이 2009/08/10 15: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떻게 4명이 전부 게이의 길로...

  15. 은빛날개 2009/08/10 20: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리고 문득...
    「허허...그러고보니 자네 등짝을 본지도 오래되었는걸(할짝)」
    ...같은 대사가 나와도 별로 놀라지 않을 것 같다

  16. 모로롱 2009/08/11 13: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거슨 마성의 게이

  17. 지나가다가 2009/08/11 13: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글 본 거 같다고 느끼는 분들은 이미 1만 5천 몇 번 째의 여름방학이 반복되어서임... (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