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원전은 너무 위험하다
· 풍력 발전은 쓸게 못 된다
· 교통 체증을 없앤다는 것은 불가능하다
· 교육 시설의 질은 그 마을의 미래를 결정하게 된다
 고속 도로는 어차피 만들어봤자 '고속' 도로가 되지는 못한다
· 컨설팅 업체의 말을 그대로 따라서 행동하면 실패한다
· 주민들 목소리를 일일이 귀 기울여 적용하면 정치는 못한다

현대 인터넷

2ch VIP 개그 2014/04/23 13:40
현대의 인터넷은 지나치게 공격적이며 트집 잡는 것을 좋아한다.


유명 인사 "나는 쇠고기를 좋아합니다"
→ → →

"제가 좋아하는 닭고기가 바보취급 당한 것 같아 슬퍼요"
"돼지고기를 먹어 본 적이 있다면 그런 결론은 내지 못했을 것. 병신이네"
"식육 업계에서도 외노자들을 많이 쓴다고 하지"
"스테이크 맛있지"
"저건 힌두교인들을 바보 취급하는, 배려없는 무개념 발언이지"
375
한국 여객선 침몰 사고. 사건 요약


전원 구조!→ 부모 환희!
→ 거짓말이었습니다

배 안에 갇힌 학생에게서 문자 메세지가!→ 부모 환희!
→ 거짓말이었습니다

잠수부들이 선내 잠입 수색 개시!→ 부모 기대!!
→ 거짓말이었습니다

민간 잠수 요원 "선내에 생존자가 있어요!"→ 부모 환희!
→ 거짓말이었습니다

해난 구조선. 도착!→ 부모 기대!!
→ 보고 있을 뿐 → 선체 완전히 침수

이번엔 잠수 요원 2명이 선내 화물실에서 수색 개시!→ 부모 기대!!
→ 15분 만에 중단

속속 전해지는 거짓 정보 → 부모 절망!
→ 분노의 마이크 퍼포먼스(알고보니 학생들과 상관없는 사람들)

해가 지면 수색 중단. → 부모 절망!
→ 내일부터 상황이 좋아질 겁니다. 본격적으로 해보죠. 다음 날 되면 다시 관망(4일 연속)

5일째 돌입! 거친 바다에 선체 전복!→ 부모 절망!
→ 선내 에어 포켓 소멸 위기




492
>>375
이 소식 때문에 묻혀 있지만
어제 일본 해상에서 한국 차량 운반선 7만톤짜리도 불탔지

하지만 일본 근해라서 신속한 구조를 한 덕분에 모두 살았지
장소는 와카야마 현의 남쪽으로 약 740km 떨어진 해상

사실 이 정도 사고는 올해에만 3번째.
한국 해운업계를 상대하는 보험회사들도 고민이 많을거야.
 

* 역주 - 아키모토 야스시 : 일본의 유명 음반 프로듀서이자 작사가.


424
아키모토 야스시 "부자는 일하지 않고도 돈이 들어온다"

노동에는 두 종류가 있습니다
 
"딱 한번 밖에 돈이 들어오지 않는 노동"과
"몇 번이라도 돈이 들어오는 노동"입니다

예를 들어 엄청난 주차 기술을 가진 경비원이 있다고 합니다
그가 아무도 흉내 낼 수 없는 솜씨로 차를 주차한다고 칩시다
하지만 그 기술로 돈을 벌 수 있는건 그 때 뿐입니다.

하지만 제가 곡의 작사를 하면, CD가 팔릴 때마다, TV에 나올 때마다, 콘서트를 할 때마다
몇 번이고 몇 년이든 돈이 들어옵니다.

"발렌타인 키스"라는 곡은 제가 25년 전에 30분만에 쓴 곡입니다만 그 곡의 인세는 지금도
들어옵니다. 딱 30분의 노동으로 평생 돈이 들어옵니다.

세계에는 대부호라고 불리는 사람들이 많지만, 그런 사람들 대부분은
"일을 하지 않아도 돈이 들어오는 구조"로 돈을 벌고 있습니다.

같은 노동이라도 주차하는 것과 음악을 만드는 것, 그 두 차이로 전혀 다른 규모의 수입이 됩니다.


431
>>424
1+1=2 수준의 당연한 말인데도 듣고나니 우울해진다 ('·ω·`)

432
>>424
"결국은 선순환 구조를 만드는 사람이 되라 "

드래곤 퀘스트 등의 RPG 게임을 하다보면 흔히 던전에 보물상자들이 놓여있다. 그것은 누가 무엇을 위해 놓아둔 것일까. 생각해 본 사람도 꽤 있을거라고 생각하지만, 이 문제는 이미 답이 나와있다.

그것은 '몬스터들이 어떻게 생계를 유지하고 있는가'를 생각해보면 알 수 있다. 왜냐하면, 던전에 보물 상자를 놓아두면 용사들이 어슬렁거리며 다가온다. 몬스터들은 그 용사들을 덮쳐 생계를 유지하는 것이다.

용사를 공격해서 쓰러뜨리면 피나 고기는 식량이 된다. 그들의 무기와 아이템은 다시 보물상자에 넣을 돈으로 팔아버리거나 그 자체를 보물 상자에 넣어도 된다. 그리고 그 보물상자를 노리고 또 다른 용사가 오고, 덮친다. 이미 그 자체로 훌륭한 '생태계' 아닌가!

실제로 RPG 게임의 세계에는 던전에 보물을 노리고 다가오는 사람들에 특화되어 진화한 몬스터도 존재한다. 보물상자의 모습을 한 괴물 등이 그것이다.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그들이 닥치는대로 용사를 습격하지는 않는다. 왜냐하면 그런 짓을 했다가 용사들 사이에서 "거기는 사기야. 위험해" 라는 소문이라도 났다가는 끝장이기 때문이다. 그래서 몬스터들은 종종 처음 온 용사들에게는 일부러 보물을 가지고 돌아가게 하는 고전적인 수법을 취한다. 그래서 곧 "거기에서 보물을 챙겨왔어" 라는 소문이 나게 만들고, 또 다시 재미를 보러 그 용사는 던전을 재방문할 것이기 때문에.


그렇다면 보물상자에 최적인 아이템은 무엇일까?

보물상자 안에 넣을 아이템은 무엇이 좋을까? 그것은 몬스터들 사이에서도 고민으로, 씨나 약초, 옷감 등의 싸구려는 안되고, 그렇다고 해서 한번 팔아먹으면 후대까지 먹고 살 만큼의 비싼 물건은 채산성이 맞지 않는다. 그래서 그들이 곧잘 취하는 방법으로 아무 것도 아닌 물품에 '저주'를 거는 방법이 있다.

이 세상에는 왕족이나 귀족, 부자들에게 "저주의 아이템 수집"이라는게 시장이 있어서, 전문 감정사가 "좋은 저주군요" 라고 평가하면 비싼 값에 팔리기도 하는 것이다. 하지만 그런 저주의 아이템보다 더 매력적인 것이 있다. 그것은 전설의 무기라 불리우는 레어 아이템들이다. 전설의 문장이나 전설의 수정구 같은 수집 계열도 좋다. 뭐든 1개만 있으면 용사들의 진입이 다른 던전과 차원이 다르다는건 이미 유명한 이야기.


효과적인 홍보 방법은?

그러나 아무리 레어 아이템을 갖고 있어봤자, 선전을 안 하면 아무도 오지 않는다. 던전에 보물 상자가 있다는 것은 이 세계에서 상식적인 이야기이지만, 보다 효과적으로 용사들을 모으려면 어떻게 하면 좋을까.

가장 표준적인 방법은 영업 사원을 고용하는 것. (몬스터들이 돈을 갖고 다니는 이유이기도 하다) 모험을 하다 보면 종종 "그 동굴에는 OO가 있는 것 같아"라고 물어보지도 않은 정보를 가르쳐주는 상인이 있는 것은 바로 그것 때문이 아닐까.

아마 그 녀석은 100% 몬스터가 고용한 영업 사원이다. 또한 도시에 광고를 내는 것도 유효한 방법이다. 왜냐하면 고물상, 무기점, 여관과 상점 조합도 결국 용사들이 와야 장사가 되기 마련이니까.

던전에 의존할 수 밖에 없다는 현실 자체가 문제다. 또한 왕실 입장에서도 던전에 보물상자를 두는 것이 딱히 불법도 아닌데다, 상점의 매출이 오르면 국가의 세수도 올라가므로, 묵인을 하는 것이다.


던전 산업을 둘러싼 현재 상황
 
왕실이 던전 업계를 묵인하는 또 하나의 이유는 "던전 업계가 건강한 나라일수록 몬스터 피해가 적다" 라는 데이터가 있기 때문이다.
 
이 이상한 현상의 이면에는"여행을 떠난 용사들이 무수히 많이 희생되고 있다 "라는 현실이 있지만, 그래도 던전을 목표로 한 용사들의 숫자는 끝이 없어서 일부는 그들의 '던전 중독'을 문제 삼기도 한다. 그들은 종종 소유한 돈을 많이 잃고 돌아오지만 "이기고 진 숫자 자체는 더 많이 이겼어" 같은 의미불명한 말을 다시 내뱉고는 던전으로 향하는 것이다.


어쨌든 용사들이 나라에 평화를 가져오는 것은 틀림이 없고, 용사는 용사의 할 일을, 몬스터는 몬스터가 할 일을, 장사꾼은 장사꾼이 해야 할 일을 하는 것 뿐, 결국 모든 것은 제자리에서 맴돌 뿐인 것이 현실이다.

따라서 어느 분위기 파악 못하는 "진짜 용사"가 나타나서 마왕(라스트 보스)를 쓰러뜨린 날, 그들은 모두 입을 모아 이야기 할 것이다.

"세계에는 평화가 찾아왔다. 하지만 장사는 망했다"

게이

2ch VIP 개그 2014/04/09 13:46
426
가끔 걸음걸이가 게이 같다고 놀림 받는데, 게이 같은 걸음걸이라는게 도대체 뭐야?


427
>>426
양 팔꿈치를 몸에서 떼지 않고 하는 모든 행동은 게이같아 보인다. 한번 해 봐!

퇴보

2ch VIP 개그 2014/04/09 13:43
1988년의 오타쿠에게 "2012년의 최고 인기 캐릭터는 이 캐릭터야" 하고 보여주면 어떤 반응을 보일까


1988년




2012년

채용

2ch VIP 개그 2014/04/09 13:31
채용 사이트 "기업이 원하는 우수한 인재를 판별하는데에는 SPI 테스트가 좋습니다"
기업 인사팀 "오, 그런가"

채용 사이트 "SPI 공략본을 만들었습니다. 많은 이용 바랍니다"
취업 준비생 "오오..."

채용 사이트 "요즘 취업준비생들 사이에서 SPI 속성공략이 유행하고 있습니다. 대책 세미나를 개최합니다. 각 기업 인사 담당자 분들은 많은 참가 바랍니다"
기업 인사팀 "오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