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덴동산

5ch VIP 개그 2009/09/11 00:55
어느날, 영원한 행복이 가득찬 에덴 동산에서 아담은 신에게 애처롭게 무언가를 호소했습니다.

「신이시여, 저에게는 고민이 있습니다」
「도대체 그것이 무엇이냐 아담」

신은 상냥하게 물었습니다. 아담은 대답했습니다.

「신이시여, 저를 만들고 이 훌륭한 동물들에게 둘러싸인 아름다운 에덴 동산을 주신 것은 감사합니다.
   하지만 저는 전혀 행복하지 않습니다」

「왜 행복하지 않으냐, 아담」

신의 목소리가 처음으로 떨렸습니다.

「신이시여, 이 맛 좋은 먹거리와 아름다운 동물들이 있는 이 장소를 저를 위해서 나눠주셨습니다만,
   저는 고독합니다」
「그런가, 아담, 그렇다면 훌륭한 해결책이 있다. 너에게「여자」라는 것을 만들어 주마」
「여자 말입니까? 그것이 무엇입니까?」

신은 대답했습니다

「이 여자라는 것은, 지성이 풍부하고 섬세하며 배려가 있고, 지금까지 내가 만든 것들 가운데 가장
   아름다운 창조물이다. 그 지성의 풍부함은 네가 바라는 것을 즉석에서 이해할 수 있으며 그 섬세함이나
   배려는 너의 마음을 행복하게 해줄 것이다. 그리고 그 아름다움은 천국과 지상의 모든 것을 합한 것보다
   아름다우니, 네가 바란 요구나 기대를 모두 채우고도 남음이 있는 최고의 파트너일 것이다」
「오오 더할 나위 없습니다!」
「다만, 그만한 대가를 치뤄야한다」
「그 여자라는 것에 어떤 대가를 치뤄야 합니까?」
「너의 오른 팔, 오른 다리, 한쪽 눈, 한쪽 귀가 희생된다」

그 말에 아담은 한참을 고민하다 대답했습니다.

「음, 그건 너무 큰 희생이니, 늑골 하나 정도를 희생해서 만들면 안 됩니까?」

그 결정의 결과는 현대의 남성들은 이미 잘 알고 있습니다….

트랙백 주소 :: http://newkoman.mireene.com/tt/trackback/2775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yLORD 2009/09/11 00: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 부족한 파트너가 되었군요...

  2. ..... 2009/09/11 00: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담 이자식이..

  3. Gendoh 2009/09/11 00: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담 이 바보녀서어어어어어어억!!

  4. Amber  2009/09/11 01: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보...
    그냥 흙으로 새로 한명 더 만들어달라고 해서
    게이가 되었어야지...

  5. cocas 2009/09/11 02: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아담. 두고보자.

  6. 나는솔져블루를숭배한다 2009/09/11 04: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 잘어울리는 바퀴벌레 한쌍이 되어버렸군 <<

  7. 아미노 2009/09/11 07: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새 댓글들이 어디 옆동네 말투 닮아가고 있음.
    개학했는데도 이럴 줄은 몰랐음 :-(

  8. aa 2009/09/11 07: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담... 생각이 짧았구나... 옆동네닮아가는건 옆동네에서 결론이 병X같이 났기때문에 어느정도 예상은 했음.

  9. tf 2009/09/11 09: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담이 원망스럽지만..
    막상..우리였대도 오른팔, 오른다리, 한쪽눈, 한쪽귀를 달래면..

    ..모르겠다..
    여러분이 아담이었다면 기꺼이 바칠건가요..

    • 고양이 2009/09/11 10:08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바치면 몇만년이 지나도 동정

    • tf 2009/09/11 11:30  댓글주소  수정/삭제

      ㄴ오른팔, 오른다리, 한쪽눈, 한쪽귀 ?

    • 우홋 2009/09/11 15:50  댓글주소  수정/삭제

      '..친다'

      그리피스!!..가 아니라 아담-!!!!!

    • 감청 2009/09/11 17:33  댓글주소  수정/삭제

      정말 지성을 겸비한 여성이라면 저렇게 희생을 해서 만들어졌다는걸 알고 평생을 헌신적으로 대하겠지요

      그러므로 저라면 남은 두다리중 상대적으로 덜 중요한 한쪽 다리와 한쪽 청력, 후각과 미각까지 모두 희생할수 있을겁니다

    • 꿈은사도 2009/09/11 22:15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른팔, 오른다리, 한쪽눈, 한쪽귀, 후각에 미각 받고 한쪽 불알 콜.

  10. 에휴 2009/09/11 11: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웃자고 올린 글인데 웃기지 않은건 제가 여자라서 인가요?

    • 별로... 2009/09/11 12:25  댓글주소  수정/삭제

      여자라서가 아니라 소인배라서 그런 듯. 남자들도 남자 까는 글 보고 잘
      웃습니다;; 당장 이 블로그에 넘쳐나는 인기없는 남자들에 관한 자조적인
      글만 봐도 그렇지만. 거기에 소인배들은 태클을 걸겠지만요.

    • 후렝 2009/09/11 12:59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웃긴건 안웃길수 있죠 왜요 ㅎㅎ-ㅁ-
      전 개인적으로 너무 잼있어서 애들한테 막 보내줬는데
      이해못하는 친구도 있고 웃음 포인트 못찾는 애도 있었어요 ㅎㅎ.

    • 사탕꽃 2009/09/11 15:05  댓글주소  수정/삭제

      걍 개인적으로 취향이 안맞으신것 뿐인거 같아요ㅎㅎ
      전 여잔데 웃겨요ㅋㅋ

    • 푸핫 2009/09/11 15:48  댓글주소  수정/삭제

      일단 저랑 사귀고 보면 알게 해드리죠..

    • 훗... 2009/09/11 21:00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웃긴건 충분히 있을 수 있으나

      댓글로까지 남긴걸보니 뭔가 따지고 싶었던듯...

    • 아스나리카 2009/09/12 00:20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니예요, 저도 여잔데 충분히 웃긴데;

    • 저도 2009/09/12 11:46  댓글주소  수정/삭제

      여잔데 전혀 안웃깁니다.



    • .... 2009/09/12 18: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남자들이 여자들에게 가지는 바람의 정도 가치가 저 정도라고 이해하시면 되지 않을까요.

  11. 미요릉 2009/09/11 13: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결국, 지금 내가 겪고있는 모든 문제의 근본적 원인은
    아담의 한순간의 실수 때문이로군?
    이제야 원망할 대상을 찾았네.

    아담!!!!!!!!!!!!!!!!!!!!!!!!!

    • 미요릉 2009/09/11 13: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만약 아담이 저 모든것을 희생했더라면
      '저렇게 여자 마음을 모를까'같은 얘기는
      인류사에 없었겠지요... OTL

  12. 푸푸 2009/09/11 14: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잠깐, 아담이 오른팔, 오른다리, 한쪽 눈, 한쪽 귀를 바쳤다면
    그건 아담 한 명으로 끝나는 건가요,
    아니면 지금도 모든 남자들이 팔, 다리, 눈, 귀가 하나씩만 있게 되는 건가요?

    그나저나 신도 참 대책없군요. 처음부터 아담에게 팔, 다리, 눈, 귀를 세 개씩 달아줬으면 가뿐하게 해결되었을 것을. -_-a

  13. 사탕꽃 2009/09/11 15: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담 너였냐... 날 이런 여자로 만들어 놓은게..!ㅠㅠㅠㅠㅠ

  14. OPAL 2009/09/11 15: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담이 만들어질 때 여자가 아무것도 희생을 안 해서 남자란 동물이 이모양이 된 건가 -_-

  15. 2009/09/11 16: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쪽 눈, 한쪽 귀, 오른팔, '두 다리'를 희생해서
    6백만 달러의 사나이(+소머즈)가.......

  16. siguld 2009/09/11 17: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만일 가운데 다리를 바치라고 했으면 어찌했을 것인가.

  17. 냥미 2009/09/11 18: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담 너였냐... 날 이런 여자로 만들어 놓은게..!ㅠㅠㅠㅠㅠ(2)

  18. 치킨시켜 2009/09/11 18: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런 여자였다면 뱀따위한테 낚여서 선악과를 먹을 일도 없었겠죠

  19. 111 2009/09/11 18: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만, 그만한 대가를 치뤄야한다」
    「그 여자라는 것에 어떤 대가를 치뤄야 합니까?」
    「너의 잦이가 희생된다」

    그 말에 아담은 한참을 고민하다 대답했습니다.

    「음, 뭐 소변 볼 때 좀 불편하긴 하겠지만, 뭐 좋습니다」

    그 결정의 결과는….

  20. ㅁㅇㄻㅇㄹ 2009/09/11 20: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간쯤에 에휴년아 나도 남잔데 하나도 안 웃겼거든

    여기서까지 남녀병림픽보고 싶지 않으니 쓸데없이 불 지피지 말아라

    다행히 그쪽으로는 안번진거 같다만

  21. 휴지맨 2009/09/12 06: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웃길 수도 있고 안 웃길 수도 있지,
    안웃기면 소인배라서라고 말하는 소인배는 뭐람.

  22. 흠흠 2009/09/12 10: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창세기의 하느님은 그나마 유도리가 통하는 양반인데
    완벽한 여성을 얻고
    다시 팔과눈과다리와귀를 만들어달라고 징징되었으면 좋았을텐데요/

  23. Akana 2009/09/12 16: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늑골을 희생한 결과』와 『결국 3가지를 희생or늑골 희생 중 어느 것이 현명한 판단인가』를 설명해 주실 분 안계신가요?

  24. 으헹 2009/09/12 19: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팔 다리 눈 귀가 한쪽씩 없는 남자와 평생을 함께 할뻔 했잖아.
    굿좝 애덤.

  25. 0 2009/09/13 10: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옛날부터 여자는 남자 갈비뼈 하나로 만들었다고 했는데

    남자가 진짜 갈비뼈가 하나가 없나요?

    • 흙탕물 2009/09/13 17:07  댓글주소  수정/삭제

      설마 그럴리가요. 양쪽 다 개수 똑같습니다.

    • 으헹 2009/09/14 23:08  댓글주소  수정/삭제

      어디서 듣기론 신이 아담을 잠재운 뒤 갈비뼈를 하나 떼어냈는데, 아담이 잠에서 깨어나서 이브를 보고 자기 갈비뼈인줄 깨달았던 이유가 갈비를 떼어내기 위한 수술 자국과 통증 때문이었을지도 모른다고...-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