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04/23'에 해당되는 글 4건

  1. 2008/04/23 우유병 (31)
  2. 2008/04/23 ZEEBRA (16)
  3. 2008/04/23 오치아이 유리카는 불쌍해 (52)
  4. 2008/04/23 만족 (31)

우유병

5ch VIP 개그 2008/04/23 20:48

840
문득 생각났는데, 아기들이 먹는 우유병의 젖꼭지 부분은 실제 유두를 얼마나 재현했다고 봐야할까요?


841
>>840
그렇게 큰 유두를 가진 여자는 없어.
그저 우유병의 주둥이는 아기가 마시기 쉽게 디자인 되었을 뿐.
게다가 실제 모유는 살아있는 사람으로부터 나오는 것이니만큼 아무래도 우유병의 실제 가슴 재현도는
높지 않다고 본다.


850
>>841
그렇네요
더이상 우유병으로 우유를 먹는 건 그만둬야겠어요

ZEEBRA

5ch VIP 개그 2008/04/23 20:42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옛날, 우연히 라디오를 켜자 드래곤 애쉬와 같이 활동하던 힙합가수 지브라가 진행하던 프로그램이 나오고
있었는데, 단지 청취자의 엽서를 읽는 것 뿐인데도

「오, 예!! 이어서 다음 리퀘스트 갑니다! 예이! 오우, 카나가와 현의! 어허! 아하! 둠, 둠, 오! 컴온!」

하는 식으로 리듬을 타며 BGM에 맞춰 어중간하게 랩을 하듯이 말을 하길래 이 사람은 이런 식으로 밖에
말을 할 수 없는 일종의 병인가, 하고 생각했다.

성우 오치아이 유리카. 불쌍한 그녀.


블로그 개설. 처음에는 식사나 패션에 관한 화제로 평범하게 운영.

2ch VIPPER들이 야겜 이야기나 화보집 이야기로 난동

정신 붕괴

블로그에 전혀 의미를 알 수 없는 이상한 헛소리(암호같은 시)를 종종 쓴다

일부 매니아들 사이에서 그 의미불명한 글들이 인기를 얻는다

그 인기를 질투한 일부 여자 안티들이「내용도 없는 주제에 쓸데없는 헛소리로 폼 잡지마」하며 난동

정신 붕괴

기분 전환을 위해 오프라인 모임을 열지만,「모임의 회비가 너무 비싸다」라며 욕을 수없이 먹는다
(회비 1000엔, 그 대가로 그녀가 직접 싼 샌드위치 제공의 그리 나쁘지 않은 조건이었음에도 무수히 욕을
먹는다)

정신 붕괴

그나마 믿고 있었던 기획사 사장에게 배신당한다
(성우 기획사 아트비전 사장이 몸을 요구, 거절. 그 대가로 회사에서 쫒겨남)

정신 붕괴

같은 성우업계의 성우들에게 비웃음 당함

정신 붕괴

만족

5ch VIP 개그 2008/04/23 20:21

211
너희들은 세상에 너무 불만이 많아
밥을 먹을 수 있고, 한가로이 산책도 할 수 있고, 푹 잘 수도 있고···이게 행복이 아니면 뭔데?



213
>>211
· 피가 이어지지 않은 미인에다 개성적인 누나가 6명쯤 있어서 나를 귀려워해준다
· 매일 아침 잠을 깨우러와주는 착한 소꿉 여자친구가 있다
· 아이돌 수준으로 귀여운 같은 반 여자애랑 어릴 적 장래를 약속한 바 있다
· 귀찮게 잔소리하는 부모님은 안 계시지만 금전적으로는 아무 문제도 없다
· 매일매일 웃음이 흘러 넘칠 정도로 재미있다
· 매일매일 시시한 노동에 종사할 필요가 없다(장래에도)

정도의 삶이 확보되면 행복하다고 할 수 있지 않을까... 그 전까지는...